김한용기자의 AboutCar

피터슈라이어가 국내 자동차 회사 디자인 성향에 일침을 가했습니다. 본인의 디자인이 제대로 반영되지 않는다는 것에 대한 반감을 드러낸 것이기도 합니다.

3일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된 '디자인 코리아 2009' 국제 컨퍼런스에서 피터슈라이어가 [기아의 디자인전략 '디자인의 힘']에 대해 발표를 했습니다. 

이날 피터 슈라이어는 다빈치의 말을 인용하며, "가장 완벽한 것은 가장 단순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직접 화이트 보드에 몇개의 선을 그려보이며 강연을 이어갔습니다.
몇개 선을 그려서 멋진 차 옆모습을 그려보이며, 이 차가 뭔지 알 수 있겠느냐 라고 말했습니다. 본인도 모르겠다고 했습니다.

최근 디자인하는 국산차들을 얘기하는 것 같았습니다.

반면 선 몇개만으로도 폭스바겐 뉴비틀과 기아 쏘울, BMW등을 알아볼 수 있다는 점을 들며, 디자인은 이런 개성이 있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피터슈라이어의 측근은 "피터 슈라이어가 국내차 디자인에 불만이 많은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다 만들어 놓은 디자인에 설문조사 등을 이유로 자꾸 수정돼 버린다는 겁니다.

이 디자이너는 아우디 TT등의 디자인을 밀어붙여서 양산까지 이뤄낸 인물입니다. 세계 3대 디자이너 중 한명이기도 하지요. 비싼 연봉 줘가며 불러온 디자이너라면 그 역량과 날개를 펼칠 수 있도록 해야지, 경영이나 상품성을 이유로 창의력에 족쇄를 채워버리는 오류를 저지르지는 않았으면 합니다.

Comment +13

  • Ritter 2009.12.03 13:18 신고

    저는 전혀 다른 업종이긴 합니다만, 비슷한 상황을 여러번 본 적이 있습니다..
    유명한 (실력도 당연히 좋은) 분들을 영입한 것까지는 좋았는데,
    결국은 이런저런 이유를 들어 설득하고 압박하고 속여서
    본래 자신들의 방침에 동화되도록 만들려고 애쓰는 것을 말입니다..

    그럴거면 그냥 내부에서 말 잘듣고 시키는대로 잘 하는 사람들을 쓸 것이지
    왜 굳이 엄청난 금액과 특혜를 걸고 그런 분들을 모셔와서
    그렇게 심기를 불편하게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저는 워낙 차를 좋아하고 특히 슈라이어씨의 디자인을 좋아해서
    이 분이 우리나라 기업에서 일하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엄청난 기대를 품고 지켜보고 있습니다..

    하지만, 정말 위의 글대로 슈라이어씨의 불만이 점점 커져 가고
    그걸 회사에서 제대로 달래(?)주지 못한다면,
    결국 그 분이 회사를 떠나고, 기아는 한창 디자인이 발전해 나가는 단계에서
    이도저도 아니게 멈춰 버리는 사태가 오지 않을까 사뭇 걱정됩니다..

    부디 모두에게 좋은 결과가 있음 좋겠네요..

  • 정말 TT는 매력적입니다.

    최근 아우디 스포츠캌 익스피어리언스 참가 후.
    향후 TTS를 구매하고 싶다 (물론 바램만) 는 생각을 굳혔습니다.

  • 다색 2009.12.03 14:00 신고

    그런사람이 K7은 아우디로 만들어놨군요.
    피터슈라이어가 아우디디자이너였던건 알지만
    기아에 입사했으면 기아차를 만들어야지 k7뒷모습을 보며 저게 기아차구나 할사람이 몇사람이나될까요?

    • 쿠키 2009.12.03 18:32 신고

      글 내용을 보면 슈라이어씨가 디자인한걸 kia측에서 이런저런 이유로 수정을 요구한다는 겁니다..즉 K7은 슈라이어가 책임 디자인했겠지만 kia측에서 이것저것 수정을 요구하고 결국은 이더저도 아닌 그저그런 디자인 나왔다는...
      그리고 슈라이어는 불만이 점점 쌓여간다는...

    • SIXX 2010.02.18 14:12 신고

      본문은 읽지 않으시고 댓글을 쓰셨군요..

  • tungsten 2009.12.03 14:42 신고

    그럼 지금 기아차는 피터아저씨가 만든게 아니였군요..

  • 동감입니다.!

  • 기아 2009.12.04 00:08 신고

    뭐기아가 아우디처럼 프리미엄자동차회사가아니니까;;대중적인차를만들려다보니그런거아닐까요>?

  • 행자 2009.12.04 02:59 신고

    피터슈라이어는 유명한 디자이너이긴 하지만 요즘은 3대 디자이너 얘기할때 재규어 이안 칼럼을 더 많이 언급하던데

    • 예전에는 세계 3대 디자이너를 주지아로, 베르토네, 피닌파리나로 꼽았는데, 요즘은 크리스뱅글, 월터 드 실바, 피터슈라이어를 꼽는 경우도 좀 있는 것 같습니다. 말씀하신대로 이안칼럼이 들어가는 경우도 있는것 같구요. 예술에 순위를 매긴다는건 불가능한 일이라는 생각이 드는데, 어떤 기준에서 3대 디자이너라고 하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

  • 비달 2009.12.04 09:55 신고

    어쩐지 칠득이 디자인이 참 거시기 하다고 생각했죠.. 내부 디자인부터 조잡하더군요

  • Nine 2009.12.05 15:51 신고

    근래 최고작을 만든 사람은 재규어의 이안 칼럼인 것 같습니다.
    왠지 힘을 잃어가고 관심도도 떨어져가던 브랜드를 한방에 소생시켰다고 생각될 정도로
    이번 재규어 디자인은 감탄 연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