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용기자의 AboutCar

"SUV라고요? 크로스오버 세단이예요"

마케팅 문구로 들릴지 모르지만, 차를 직접 보면 공감하는 독자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한다.

일산에 위치한 한 스튜디오에서 기아 쏘렌토를 직접 만나게 됐다. 대형 스튜디오의 커다란 문을 열고 들어가자 안에는 쏘렌토 3대의 뒷모습이 보였다.

아니, 뒷모습만 봐서는 쏘렌토가 아닌 새로운 CUV인줄 알았다. 그만큼 차가 낮고 날렵해 보였다.

관계자 설명에 따르면 실제 천장이 크게 낮은 것은 아니고(15mm 낮음), 천장이 뒤로 갈수록 낮아지는 형상이어서 차가 낮아보인다고 설명했다.


앞 모습을 보니 로체나 포르테등 요즘 날렵한 기아차 라인을 떠올리게 했다. 갑자기 데자뷰가 일어난듯 혼란스러웠다.

최근 렉서스가 신형 RX350을 내놓으면서 SUV가 아니라 '크로스오버 세단'을 표방하고 나섰던 점이 오버랩됐다.

왜 SUV를 세단이라고 판매하는 것일까. 세계적으로 SUV 시장이 큰 폭으로 줄어들고 있기 때문이다. 멀리 갈 것도 없이 국내서 SUV의 대명사 랜드로버나 JEEP브랜드 판매량이 한달에 10대 수준에 머무는 점이 이를 입증한다.

때문에 새로 나오는 SUV는 더 이상 SUV의 이미지가 아닌 세단의 이미지를 입는다. 세단과 SUV의 중간적인 성격을 띄는 것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는 것이다.

특히 SUV의 단점으로 지적되는 소음진동(NVH), 연비, 고속 주행성능을 모두 세단 수준으로 높이고 도심 주행성능을 향상시키는 것이 요즘 추세다. 반면 SUV 특유의 실용성이나 약간의 험로에서도 거칠 것 없이 달리는점은 그대로 살리고 있다.

◆ 세계 최고의 놀라운 R 엔진

SUV의 가장 큰 취약점은 연비라고 그동안 생각해왔다. 디젤엔진은 토크가 약간 높은 반면 마력은 휘발유차에 비해 크게 낮은 것으로 여겼다. 그러나 쏘렌토 2.2리터 디젤모델은 기존 선입견을 완전히 깨뜨릴만하다.

신형 R엔진을 장착한 쏘렌토 연비는 14.1km/l, 마력은 200마력, 토크는 44.5kg·m로 연비면 연비, 마력이면 마력, 토크면 토크... 동급에서는 경쟁할 차가 없다. 국내에 나온 차중 우위에 있다는 것이 아니라 지구상에 현존하는 엔진 중 가장 뛰어난 수준이라는 것이다.

BMW X3등에 장착되는 2.0d엔진도 177마력에 그친다. 차 급은 다르지만 '폭스바겐 골프 GT 스포츠 TDI(170마력, 35.7kgm, 14.6km/l)'와 비교를 해도 훨씬 앞선다.

대체 어떤 방법과 기술로 이런 엔진이 갑자기 튀어나오게 된 것인지 그게 궁금할 따름이다.

비로소 마무리까지 완성됐다

스튜디오의 쏘렌토는 촬영관계상 일부 부품이 분해돼 있는 등 완전한 상태가 아니어서 세부적인 완성도를 말하기는 어려움이 있다.

그러나 이 차는 디자인에서 여유를 느낄 수 있었다.기존 기아 모하비나 현대 베라크루즈는 전반적인 디자인이 잘 됐으면서도 마무리에서 지나치게 서두른듯한 어설픔이 느껴졌더랬다. 그 다양한 시도들이 쏘렌토에 와서 비로소 완성된 듯하다. 예컨데 보닛과 휀더 사이에 틈을 만들어 놓은 디자인은 폭스바겐 골프 등 유럽차에서 간혹 발견되지만 국산차에선 처음 보는 것이어서 신선하다.

차체의 전반적인 밸런스(proportion)가 뛰어나고 빈틈 없이 꽉 짜여진 느낌이 든다. 모하비의 뒷모양이 평평한데다 벙벙한 미국차 느낌이 들었다면 이 차는 고급스럽고 세련된 유럽차나 일본차 느낌이다. 골리앗의 느낌이 아니라 작고 야무진 다윗의 느낌이다.


실내 구성과 옵션도 향상

완전히 풀플랫으로 접혀들어가 짐칸으로 사용될 수 있는 2열 3열 시트가 매력적인데, 2열시트는 뒤로 상당한 각도로 기울어지기 때문에 눕다시피 앉을 수 있다. 3열시트는 좁긴하지만 구색맞추기가 아니라 제대로 앉을 수 있는 자리라고 말할 수 있겠다. 물론 성인은 머리가 천정에 닿고 무릎이 앞좌석 등받이에 닿지만 어린이들은 문제없겠다.

3열을 위해 별도의 공조장치와 에어덕트가 있고, 천정은 '파노라마 글래스루프'라서 유리로 돼 있으니 개방감도 나쁘지 않았다. 물론 이들은 옵션사항이다. 옵션으로 치자면 통풍시트에 제논라이트 등 실로 다양하게도 갖췄다.

그러나 차체자세제어장치,ABS,TCS, 운전석과 동승석(조수석) 에어백은 더 이상 옵션이 아니다. 기본 장착했다는 것이다. 비로소 한국에도 안전을 생각하는 차가 나오게 됐구나 싶어서 매우 기쁘다.

신형 쏘렌토의 가격은 디젤 2.2리터 기준으로 2700만원~3300만원대, 휘발유 모델은 2300만원~2800만원, LPI모델은 2400~2900만원대다. 여기에 4륜구동을 장착하면 200만원이 추가된다.



(올린 사진이 적어 죄송합니다. 부지런히 더 올리겠습니다. 전면 사진일부는 우선 닷컴 화보에 올렸습니다.)

▶ [닷컴화보] 신형 쏘렌토 직접 만나보니 - (1)


0

Comment +88

  • 이전 댓글 더보기
  • 개인적으로 괜찮은데.. 2009.03.19 22:46 신고

    로체, 포르테 디자인도 괜찮았는데..
    쏘렌토도 괜찮은것 같은데,, suv답지 않게 날렵해보이기도 하고,,
    그렇다고 너무 가벼워보이지도 않고,,
    지금 뉴싼타페 몰고 다니고 있지만,, 신형 쏘렌토가 더 맘에 드는듯,,

  • 2009.03.19 23:11 신고

    그냥 suv로 보이는데요...

  • 던힐 2009.03.19 23:41 신고

    세계 최고의 R엔진? 뭐 스펙상으론 뭔짓을 못하겠나. 물론 국산메이커 좋아진건 이해가 가나 이런식으로 세계최고 어쩌고 하며 너스레 떠는걸 보면 솔직히 우스워요.
    예전 현대도 초기품질지수 1위 어쩌고 하지만 실질적으로 중요한건 내구도지 초기품질 나부랭이는 아니거든. 내구도에선 허접함을 여실히 들어내보이면서 초기걸 가지고 마치 전체적으로 뛰어난것 마냥 사기치는걸 보면서 아직도 멀었다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어쨌든 이번 쏘렌토도 국산 기준에선 잘빠진것 같네요. 경제상황이 안좋다고 해도 살사람은 사게 되있으니깐 평균이상은 팔릴것으로 보입니다만.....1년이내에 얼마나 많은 문제를 일으킬지도 관심이 갑니다. 물론 관계자가 보는앞에서 차가 폭파되지 않는한 교환도 해주지 않을테니 급하지 않은 분들은 1년정도 두고보다가 구입하심이 좋을듯 합니다.

    적어도 마루타는 피하시고 잡스런 결함들 잡힌이후에 맘편히 구입하세요. 물론 뽑기도 잘하시고..

  • 머큐리 2009.03.20 01:13 신고

    바보들.........
    언제 까지 이런 디자인으로 먹구 살것인지...ㅉㅉㅉ
    형편없는 부분들이 속속 ~~

  • d'f 2009.03.20 01:23 신고

    포르테???

  • 통게통게 2009.03.20 03:44 신고

    앞모습은....로체...뒷 모습은.....투산....

  • 그래도 ... 2009.03.20 05:27 신고

    그래도 기아 디젤차는 믿음이 ...
    카니발인가요 ???

    뒤에 따라가는데 정말 짜증이 나데 ... 무슨 매연이 그렇게 많이 나오는지 ...

  • 베라크루즈네 2009.03.20 06:14 신고

    베라크루즈를 모토로 만들었네.. 많이 닮고 엔진도 같은 엔진을 얹었을거같은데

  • 아이고... 2009.03.20 08:22 신고

    가격이 장난이 아니군... 쩝...
    2천만원 초반에서 저런거 안나오나...
    포르테, 로체 형님 같구만...
    기아 마크 진짜 쩔어...
    저건 왜 안바꾸는지 원 참나...

  • dkfflqkqk 2009.03.20 08:28 신고

    라지에타그릴이 완전 싼티

  • suv 2009.03.20 08:31 신고

    아니 ㅋㅋ포르테랑 틀린게 머야? ㅋㅋ

    완전 포르테 위에서 쭉~~땡긴거 박게 변한게 없내 ㅋㅋ

  • 쩝.. 2009.03.20 08:39 신고

    시사기획 쌈을 보기 전이라면 이 차를 선택하겠지만... 그거 보고 나서는 국산차로 바꿀 생각이 사라져 버렸다.. 젠장.

  • 어디서 2009.03.20 08:42 신고

    어설프게 주워듣고 클릭몇번만 하면 알수있는 얄팍한 지식을 갖고 전문가 처럼 나불나불 대는 섹이들보다 더 꼴보기 싫은건 90년에 사고방식에서 멈춰선 섹이들... 국산차는 무조건 저질, 외국차는 무조건 좋아하는 그런애들.

    난 니들이 쪽팔려!

    • 5번타자 까까사와라 2009.03.20 10:13 신고

      그러지 마,,,,!
      사실 내구성은 쪽팔릴 정도야, 시간을 두고 지켜보자구

  • 왜 디자인이? 2009.03.20 08:54 신고

    요세 기아차 앞에 라지에타그릴 디자인보면 차종에 구분없이 비숫한데 그건 좋다 이거여. 근데 그 디자인이 좀 엉성하다 싶은 생각이 자꾸 드는게 현대 디자인에서 살짝 변형한거 같은디. 변형해도 좀더 멋있게 해야지 동생같은 회사라고 입(그릴)을 찟고 벌리고 해서 헤벨레한게 형보다 좀 못하게 만들은것 같네. 그렌져 앞 그릴에서 따온거 같은 느낌인데 그렌져꺼 보다보면 기아 그릴은 현대꺼 아류같네.

  • 5번타자 까까사와라 2009.03.20 10:07 신고

    뛰어난 엔진에 엉성한 껍데기네요,
    문짝좀 봐!
    남의 문짝 떼어다 달아 놓은거 맞지!

    FX350 처럼 가슴이 환" 해지는 디자인 철학이 없다.

    가격 경쟁력 높은 상품으로는 매주 잘 했음.
    일단 많이 팔고 보자, 엔진 짱!!

  • 아깝따!!! 2009.03.20 11:33 신고

    컨셉카 좋은 디자인 많잖아 .....그걸로 해줘요....현대 카르막 보는 순간 인피니티FX보다 더 감동 이었어.
    컨셉카랑 완전 똑같이 해달라는거 아녀요 ...그 완벽한 실루엣에서 느껴지는 균형감과 안정감 미래적 디자인 정말 최고 였다구요...왜 자꾸 병진같은 디자인으로 양산하는거냐구요..2~3년전 컨셉 디자인들 모두 훌륭하던데...제길..

  • 이재성 2009.03.21 10:36 신고

    미사여구 총동원 광고글이군요... 차를 타보지도 않고 평가를 내려버리는... 접대받으십니까? 이런류의 출시전 광고가 얼마나 뻑업인지...

  • 광고글이지^^ 2009.03.21 17:24 신고

    너무 티네는 광고글.........너무 너무 쏘렌토글 많이 올리는구나........
    여기도 쏘렌토 저기도 쏘렌토........

    하기야 우리나라 내수 80%를 현대,기아가 먹는데 누가 말리나??
    에쿠스 한대 나왔다고 국무총리부터 나오는데........누가 말려??
    너무 티 나는 광고글 판을친다......여기 저기.

    • 어떤차든 언급하는 자체로도 노출 효과는 있을 겁니다. 그러니 직접 연관 없는 드라마에서도 PPL이 이뤄지는 것이겠죠.

      게다가 이처럼 간만에 잘 나온 차들은 여러사람들로부터 칭찬을 받을 수 밖에 없습니다. 좋은것을 좋다고 말하는 것에 대해 너무 민감하게 받아들이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혹은 반대로 나쁜 점이 있다는 점을 알려주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세계최고는 아닌데... 2009.03.22 00:00 신고

    R엔진이 세계수준인것 맞는데... 세계 최고는 아니구만!

    더 성능이 높은 엔진으로는...

    BMW 123d의 2.0L엔진 : 204ps / 40.8kg.m (2.3L 아님)
    메르세데스 250 CDI, 2,143cc : 204ps / 50.9kg.m (2.5L 아님)

  • 아쉬운 부분 2009.03.31 12:16 신고

    이러한 글에 단점도 적어주는 것이 글에 신뢰성을 주지 않을까요?

    예를 들어 휠베이스가 줄어들었음에도 전장이 늘어나 오버행만을 키운 것은
    오프로드를 포기했더라도 진입/이탈각을 손해보고 회전반경도 늘어나는 등의
    단점도 있을 것이고 프레임을 포기하고 모노코크로 가면서 승차감은 나아지겠지만
    휠베이스가 준 만큼 그 효과도 감쇄될 것이고 험로주행시 차량의 노후가 빠르게
    진행될 것이란 점도 있겠죠...엔진과 미션쪽이야 아직 메이커의 홍보자료 외엔
    드러난게 없으니 지켜봐야 하겠지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