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없음

"포르쉐는 폭스바겐 꺼예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그림은 2004년 버전이다. 현재는 현대와 다임러크라이슬러는 관계가 없다.

 

 

포르쉐와 폭스바겐의 지분율 변화를 찾기 위해 혹시나 네이버 지식인을 검색해보았더니 아니나 다를까 또 잘못된 답이 가득하다.

 

대표적인 잘못은, (설마 이게 다수의 생각일까 모르겠지만) 포르쉐가 폭스바겐 그룹에 속했다고 답변한 것인데, 그 답변을 복사해서 턱없이 엉뚱한 질문의 정답이라며 옮기는 사람들도 있었다.

 

포르쉐와 폭스바겐은 투아렉-카이엔이라는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하기도 했고, 70년대에는 폭스바겐-포르쉐라는 로고가 나란히 박힌 로드스터 914를 만들었던 경력도 있다. 따라서 이 두회사가 무언가 관계가 있겠다는 점을 유추하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

 

판매량으로 보나 그룹 규모로 보나 포르쉐 같은 작은 스포츠카 업체가 폭스바겐 그룹에 속해 있는 것이 자연스럽다.

 

그러나 실제로는 그 반대다.

 

포르쉐가 폭스바겐을 갖고 있다.

 

현재 포르쉐는 아우디, 람보르기니, 부가티, 벤틀리 등을 소유한 유럽 최대의 자동차 메이커인 폭스바겐 주식의 20%이상을 가지고 있는 대주주다. 최근 포르쉐는 지분을 3.9%추가 매입하여 지분율을 25.1%까지 끌어올릴 것이라 밝힌 바 있다.

 

이 배경에는 포르쉐의 의결 지분이 100% 포르쉐 가문과 피에히 가문에 양분되어 있다는 점. 반면 국민차 프로젝트에 의해 탄생한 폭스바겐은 누구도 지분을 소유할 수 없는 주인없는 공기업이었다는 점이 그 원인으로 보인다. 피에히 가문은 포르쉐의 지분을 절반가량 가지고 있는 동시에 폭스바겐의 전 회장이기도 하다. 현재 두 가문 모두 형식적으로는 일선에서 물러나 있지만, 현실적으로 포르쉐의 의결권을 100% 갖고 있기 때문에 포르쉐가 폭스바겐의 대주주가 됨으로써 폭스바겐의 경영권까지 간접적으로 갖게 되는 것이다.

 

혈연을 통한 족벌 세습의 고리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궁금하다.

 


 
  • ☜▩^^▩☞ 2009.09.23 23:07

    저 그림 이 글보다도 더 옛날 그림이라 그런지 더 재미있습니다.
    현대가 생각보다 참 작게 나와있네요.
    지금도 그 정도 영향력 밖에 없으려나...ㅋ

    • 다임러가 현대 지분을 갖고 있는 그림인것을 보니
      아마 2000년 초반인것 같습니다. 2003년인가에 지분관계를 청산한 것으로 들었거든요. 당시와 지금의 현대차 위상과 판매량은 어마어마한 차이가 있을겁니다.

      현대차가 얼른 정신차려 세계 최고 기업이 되면 좋겠습니다. 현대차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