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흥미꺼리/취재 뒷담화

(348)
2015 국제전기차엑스포...중국산 전기차가 몰려온다 외 어쨌든 정보는 전달되어야 하니까. 꽉 짜여지고 무결을 추구하는 기사를 만들 틈이 없더라도 수시로 블로그에 올려놓겠습니다. 허술한 내용이니 흠잡지는 말아주셨으면 합니다. 어쨌든 정보는 전달되어야 하니까. --전기차 엑스포가 이미 올해 3월에 치뤄졌고 내년 3월에 2회가 치뤄진다는 사실을 아시는 분이 얼마나 계실지 모르겠습니다.제주도는 이에 대해 기자들 20명 정도를 모아 기자회견을 개최했습니다.이날 있었던 슬라이드를 그대로 전달하겠습니다.지난해는 이렇게 치뤄졌다는거구요.이분은 예전에 메르세데스-벤츠 한성자동차, 효성자동차 사장님이셨는데 여기서 다시 뵙게 되니 반갑더라구요.박재천 사무총장님이십니다.외신에도 많이 소개가 됐다는 얘기고.점차 판매량이 늘어서전기차 충전기 보급도 늘어서이젠 2회째를 맡게 됐다는 설..
보그워너와 BTR의 관계(쌍용 비트라 변속기) 쌍용차 변속기에 대한 불만이 많았던것 같은데요. 그에 대해 조금 검색해보니 이런 글이 있네요. 무려 1928년에 만들어진 회사로 Coote and Jorgensen 이라는 회사였다는군요. 이 회사는 산업기계를 만들던 회사였는데 1차대전 후 자동차 부품회사로 거듭났다고 합니다. 이후1940년대에 지금 위치인 오스트레일리아 페어필드에 공장을 세우게 됐고, 1952년부터 생산을 했다는군요. 5년 후 미국의 보그워너가 이 회사를 인수해 보그워너 오스트레일리아가 됐다고 합니다. 자동차와 산업 제품을 만들었구요. 첫번째 리어 액슬 제품을 만든 것은 포드 오스트레일리아를 위한 것으로 제퍼, 컨술, 커스텀린 등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The history of the present company goes back to ..
쏘렌토 엔진룸 물샌다 논란…시험해 보이다 엔진룸 물들어간다는 말에 대해서 민감하게 반응하는 분들이 계신데요. 사실 자동차의 엔진룸은 물이 들어가도 버틸 수 있는 구조로 만들어져 있어요. 공기가 들어간다는건 물도 들어갈 수 있다는 뜻이니까요. 물론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구하고 물만 막고 공기만 들락거리도록 만들면 더 좋겠다는 생각은 들지요. 고급차들일수록 그렇게 설계됩니다. 하지만 우리나라 자동차들이 그리 고급차는 아니고, 뭐 이정도의 수밀성을 확보하는데 그치는거지요. 이렇게 뿌리면 이렇게 물이 들어간다. 그러면 이 차가 후진거냐. 다른 차를 놓고 비교를 해보는거죠. 폭스바겐 파사트. 당연히 흥건합니다. 물론 이 차는 미국용 버전이고 생산도 그쪽이지요. BMW는 조금 낫지만 그래도 역시 물이 들어갑니다. 티구안은 지금 사진은 없지만 양으로 따지면 ..
"현대차 대체 왜 미워합니까?" 설문조사 해보니...'제품'이 아니라 '공정성'이 문제 품질 불만, 안전 문제, 높은 가격, 독과점, 내수 차별... 오늘도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현대기아차에 대한 성토가 쏟아진다. 국내 소비자들이 이같이 불만을 품는 이유는 무얼까. 원인을 파악해야 해결 방안도 찾을 수 있을 것 같다. 이를 위해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설문 기간은 9월12일부터 9월30일까지 19일간이며, 총 응답자는 1795명이었다. "국내 시장 차별, 못 참겠다"전체 응답자 중 '그리 미워하지 않는다'고 답한 사람도 있긴 했다. 하지만 그 수는 6%에 불과했다. 나머지 94%는 내수 차별·품질·안전·가격 등 다양한 이유로 현대기아차를 미워한다고 밝혔다. ▲ 에어백 내수 차별 관련 현대기아차의 입장절반에 달하는 45%는 의외로 '국내 시장을 차별하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품질문제는 19%로..
'1일분 야채'라는 이름의 짝퉁음료 오늘은 이마트에서 '1일분 야채'라는 이름의 새로운 음료수를 발견.음, 이게 드디어 우리나라에도 나왔구만지난번 일본에서 마셨을때 독특하기도 한데다맛있기도 했고, 건강해지는 느낌이었던 기억이남아 있어서 선뜻 구매.그런데 맛을 보니 전혀 다르다. 이건 뭐 시중에 흔하디 흔한 그저 그런 당근 주스맛. 그냥 델몬트 싸구려 주스다. 아 그러고보니 일본에서 마셨던건 델몬트가 아니었는데......하고 찾아보니 좀 다르다. 일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1일분의 야채'비슷하지만 뭔가 다르다. 분명 보고 베낀것 같기는 한데 법적 문제는 간신히 피해가도록 디자인한게 눈에 보인다. 결국 우리나라, 아직도 이렇게 베껴야 하는건가.창조 같은건 아랑곳 안하고?중국하고 다를게 대체 뭔가. 아 창피하다.
[영상] 기아차 신형 카니발에 대한 뒷얘기 기아차 카니발의 출시행사를 한지 벌써 두달이 넘었네요.엇그제 같은데 시간 참 빠릅니다.그동안 많은 분들이 타보셨을거고, 뭐 여러가지 잡음들도 있었습니다만, 결국 실적은 국내 최다 판매를 기록하는 자동차가 되었네요.승합차에서 최다가 아니라 쏘나타나 아반떼 같은 볼륨모델을 포함해도 더 많이 팔렸다는 점이 놀라운거죠. 지난달에는 수출물량을 늘린다며 국내 판매 숫자를 제한하는 통에 국내 판매량이 절반으로 줄었습니다만, 어떻게 될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할것 같습니다.물론 이날은 김창식 부사장이 차를 소개하기도 했습니다만이렇게 모델도 아니고 아나운서도 아닌 분께서 등장해서 모두를 놀라게 하기도 했습니다. 미모가 대단하시고,키는 무슨 모델을 넘어 농구선수 같은 정도. 보통 여자분이 어깨까지 밖에 안옵니다.너무 쓸데 없..
인제스피디움 서킷 콘도에서 1박 29일 인제스피디움 서킷에서는 핸즈와 베스트랩이 공동으로 행사를 진행해요.트랙데이를 개최하는거지요. 하루 4번인가 탈 수 있고 금액도 8만원으로 꽤 저렴하게 나왔네요.아침 8시까지 도착해야 했는데 우리 회사에서 배려를 해준 덕에 콘도에서 1박을 하게 됐어요. 그래서 일단 밤에 쏘기로.이번에 가져가는 차는 포르쉐 카이엔 터보와 모터그래프의 제네시스입니다. 포르쉐라고는 하지만 SUV 특성이 서킷에 과연 얼마나 맞는가도 궁금하고, 뉘르부르크링에서 가다듬었다는 서스펜션이 인제스피디움에선 과연 통할지 여부도 궁금했기 때문입니다.강남에서 2시간반거리.여기까지 오면 거의 다 온거죠. 힘듭니다.엄청나게 열심히 달리고 있는데 ISO를 6만 넘게 올려서 찍으니 정지된 것처럼 보여요.ISO가 12800 정도네요. 이 정도면..
벤츠 드림카 나이트 드라이빙 행사에 가다...벤츠 E350을 시승하고 W호텔 숙박권을 받는법 어제는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에서 드림카 나이트 드라이빙(Dreamcars Night Driving)이라는 행사를 개최했어요. 드림카는 뭐고 나이트는 뭐고 드라이빙은 뭐냐. 싶은 느낌이 드실지 모르겠는데요.메르세데스-벤츠는 쿠페와 컨버터블 차량을 '드림카' 형제들로 설정하고 매년 드림카 행사를 개최합니다.사실 일상적인 자동차는 아니고, 그러다보니 차에 대해 정의할 말이 필요했고 딱 적절한 말이 드림카 아니었을까 생각됩니다. (PYL은 대체 뭐냐 ㅠㅠ)애들이 있는 집에서는 사고 싶어도 쉽게 살 수 없는게 이런 차들이고, 그러다보니 가격이 싸고 비싸고를 떠나 막연히 '드림카'로 꿈꾸는 차종이기도 하니까요.드림카에는 메르세데스-벤츠 SLS가 있었지만, 단종된 관계로 이번에는 나오지 않았습니다.가장 비싼놈(?)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