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흥미꺼리/취재 뒷담화

코란도 스포츠 실내에 앉아보니…헉, 변변한 컵홀더도 없어?

코란도 스포츠를 타봤습니다. 사실 자유로로 나가는 코너에서는 시속 40km 정도의 속도에서도 차가 넘어지거나, 코스를 이탈할 것 같아 약간의 공포를 느끼기도 했는데요. 이 부분은 차차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이번에는 주행감각은 모두 제외하고, 그저 실내에 앉아 느낀 부분을 영상으로 보겠습니다.

여러분들도 코란도스포츠에 앉아보면 참 황당하다는 느낌이 들 것 같습니다.



이게 어째서 신차라는건지..

잘 보면 2005년에 나온 액티언에 앞부분과 뒷부분 디자인 조금 바꾸고 이름을 새로 붙인거네요.

7년전에 나온차를 신차라고 하면 당연히, 경쟁력이 떨어질 수 밖에요.

콘셉트카인 SUT-1과는 전혀 다른 차고, 액티언 스포츠와 같네요.

그런데 가격은 괜히 올라서 전시/시승한 풀옵션차는 무려 2980만원.


아마도 이 글에는 쌍용차 분들, 혹은 쌍용차 애호가 분들이 발끈하시겠지요.

하지만 많은 소비자들의 잘못된 선택을 막기 위해 글을 올릴 수 밖에 없는점. 이해 바라겠습니다.


  • Favicon of http://arqenta.tistory.com BlogIcon 성용 2012.01.16 19:58 신고

    영상으로 봤을때 틀린말은 없는듯 싶은...
    영업사원들이 힘드니 안좋은 내용은 숨기라는 논리는.. 흠~

  • Favicon of https://withsoju.tistory.com BlogIcon 소주랑 2012.01.18 10:24 신고

    모바일로 보는지라 처음엔 글만 보고는 너무 야박하지 않으신가 생각했는데요. 동영상을 보고 나니, 이해가 갑니다. 차 천정이 낮으면 머리카락 뻣뻣한 사람들은 천정에 막 박히던데... 그리고, 뒷문짝은 정말 이해가 안 되네요.

  • Favicon of https://ajnews.tistory.com BlogIcon 김형욱 2012.02.03 00:39 신고

    영업사원 님들의 고충도 이해하지만 지적할 부분을 지적한 것 같습니다. 김한용 기자와 마찬가지로 저도 쌍용차를 응원합니다. 하지만 이런 지적을 겸허히 받아들여야 회사 차원에서의 발전이 있으리라 기대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