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장취재/출시행사

수입차 뺨친다는 기아 K5 직접 보니

(카메라를 안가지고 가서 아이폰으로 찍은 사진들이라 화질이 신통치 않은 점 양해 바랍니다. 게다가 워낙 급해서 렌즈 부분에 손떼가 묻은 채로 찍었네요.)

기아차는 16일 기아차 화성공장에서 기자들을 대상으로 신형 SUV인 스포티지R과 로체의 후속 중형세단 K5(프로젝트명 TF)를 공개했습니다. 스포티지R은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언론에 공개됐지만, K5가 공식적으로 모습을 드러낸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처음 차의 외관을 본 기자들은 우선 차의 앞모습에 깜짝 놀라 모여들었습니다. 디자인이 개성있으면서도 안정감있게 개선됐기 때문입니다.


K7에서 이용됐던 <면 발광>식 헤드램프 미등 조명은 중간중간이 끊어진 형태로 K5에도 적용됐습니다. 안개등 위로는 LED 램프가 일렬로 자리잡아 마치 독일 아우디를 연상케 했습니다.


각 부분 디자인이 독특하기도 하지만, 전반적인 실루엣은 마치 스포츠카 같다는 평가가 많았습니다. 그릴과 헤드램프 위치를 낮추고 보닛 라인과 숄더라인(창문 아래쪽선)이 뒤로 가면서 높아지는 이른바 '쐐기형 구조'를 구성해 당장이라도 튀어나갈 것 같은 느낌을 만든 덕분입니다.


특히 포르테, 쏘렌토로 시작해 K7, 스포티지R로 이어진 기아의 패밀리룩이 K5에서 완성됐다는 것이 참가자들의 중론이었습니다. K5는 K7의 디자인 콘셉트를 이어받았기 때문에 한 등급 비싼 고급차 이미지를 갖게 됐습니다.

한 참가자가 “전체적인 디자인이 너무 멋지게 나왔다”고 말하자 다른 기자들이 모두 동의하는 모습이었습니다. 작년 말 발표한 신형 쏘나타의 디자인에는 고개를 갸우뚱했던 기자들인데, 이렇게 다른 태도를 보여 의아했습니다. 사실 중형세단 중에는 국산차와 수입차를 통틀어 기자들로부터 이렇게 칭찬을 받은 차는 한번도 본적이 없을 정도입니다.

물론 디자인 세부사항에는 불만이 있는 기자들도 간혹 있었습니다. 헤드램프 윗부분의 독특한 디자인의 틈에서 생기는 단차를 짚어낸 기자도 있었습니다. 이 차는 양산차가 아니라 연구소에서 사전 생산한 차량이어서 실제 차량은 많이 달라질겁니다. 더 좋아질지 나빠질지는 모르지만요.


 휠 디자인은 개성이 넘쳐 약간 지나친 느낌이라는 참가자도 있었습니다.


앞 부분이 범퍼가 튀어나오지 않고 평평해 뭉뚝해보인다는 지적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범퍼가 튀어나온 디자인은 사고시 보행자 다리를 부러뜨릴 가능성이 있어 최근 나온 차들은 대체로 범퍼가 많이 나오지 않도록 디자인한다고 기아차 관계자가 말했습니다.



실내는 사진 촬영이 금지돼 있었고 짙은 선팅이 돼 있었지만, 대략 들여다 볼 수는 있었습니다. 센터페시아는 특별히 과격한 느낌은 아니면서도 운전석쪽으로 상당히 기울어져 있어 기존 차량들과 차별화 하는 스포티한 실내를 구성했습니다. 폰트 때문인지 개수가 많아선지 한글이 새겨진 버튼들이 다소 복잡하게 느껴졌지만, 전반적인 느낌은 항공기 조종석을 연상케했습니다.

시트는 밝은 회색실로 박음질이 된 세미버킷시트로 구성됐습니다. 옆구리 부분이 상당히 올라와 마치 스포츠카에 사용돼야 할 것 같은 시트입니다. 컵홀더 덮개는 아우디나 메르세데스-벤츠에서 사용하는 주름 미닫이 식입니다. 전반적으로 유럽차에서 차용해온 디자인 요소가 많습니다. 지난 2일 제네바모터쇼에서 기아차 디자인 총괄인 피터 슈라이어는 스포티지R의 디자인이 유럽 기아차 디자인 연구소에서 만들어졌고 미국 디자인연구소를 거쳐 한국에서는 약간의 최종손질(파이널터치)만 했다고 밝힌바 있습니다. 수입차 느낌이 아니라, 디자인이 정말 '유럽산'인 셈입니다.



이 차가 공개된 현장에서 참가자들은 현대 쏘나타와 비교를 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일부 기자들은 “현대 쏘나타가 워낙 특이한 디자인으로 나와 안티를 키웠다”며 “상품성만 놓고 보면 기아 K5가 압도적으로 우세하다”고 말했습니다.


현대·기아차 그룹은 '식구끼리잡아먹기(카니발리제이션·canivalization)'를 경계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기아차 직원들은 “현대차와 경쟁하지 않으면 판매할 방법이 없다”면서 현대차를 잡기 위해 눈에 불을 켜고 있습니다. 기아차에서 더 나은 제품이 나와도 판매망과 브랜드 인지도 등의 이유로 현대차에 비해 판매량이 떨어지는 경우도 많습니다. 반면 최근 기아 K7이 현대 그랜저 판매량을 추월하는 등 월등한 상품성으로 인해 판매량이 뒤집히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현대 쏘나타와의 판매 우열은 쉽게 점칠 수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평가입니다.

  • 스케치북 다이어리 2010.03.17 07:35

    확실히~ 디자인에선 정떨어지는 현대yf 보다 매우 낫습니다. 쏘나타 뿐만 아니라 왠만한 수입산들 보다 적어도 디자인만 보면 낫다고도 보여집니다. 피터 슈라이어로 인해 아우디 vw 유전자들이 기아에 마구 유입이 되는 느낌인데...거기서 더 나아가길 바래봅니다. 여튼! 현기차 요란하게 인터넷에서 욕을 먹지만...기아차 디자인만큼은 인정 안할 수 없네요.

  • Favicon of http://kdrive.tistory.com BlogIcon 독설家 2010.03.17 08:13

    카메라를 안 가지고 가셨다니요!! 그 좋은 D3를 ㅋ 전에 남산에서 뵌 강성환 입니다.
    사진 잘 봤고요. 단차 부분에 대해서는 아직 양산단계 모델이 아니기에 당연해 보입니다.
    역시 디자인의 기아....라는 의견에 대해서는 이견이 별로 없을 듯 하네요.

  • 네발짐승 2010.03.17 09:03

    품질과 감성에대한 문제가 남았을듯합니다.
    K7 하체 녹이 장난 아니던데... 테일램프는 K7과 마찬가지로(개인적인 생각) 디테일이 많이 아쉽네요
    어서 빨리 글로발 브랜드가 되어서 자국민에게 많은 이득을 주었으면 합니다 ㅎㅎ(한참 돌려 말했네요 ㅋㅋ_)

  • canivalization 2010.03.17 09:53

    canivalization
    -> Ca"r"nivalization

    • 자동차 이름 카니발은 아니구요.
      식인문화(cannibalism)를 빗댄 경제용어인데. 제가 새벽에 졸면서 쓰다보니 스펠링을 얼토당토 않게 썼네요. r은 잘 뺀것 같은데 b를 v로... 아이고.

      카니발리제이션이라는 표현은 기아차가 그런 말을 만들어쓰더라구요. 굳이 카니발리즘이라는 표현과 좀 다르게 쓰기에 옮겨봤습니다.

    • Cannibalization 2010.03.17 11:59

      어휴... 저도 틀렸군요.
      B가 V로 표기돼있기에
      Carnivore 쪽에서 따온 용어인가 착각했네요.

      Cannibalization은
      경제용어로도 쓰이는 용어 맞습니다. ^^;;

      정신없는 하루네요. ㅎㅎ

  • canivalization 2010.03.17 10:00

    하고... 그나마도 canivalization 자체도 콩글리시로 보이네요.
    자동차 업계 바닥에선 이딴 용어 쓰는지는 모르겠지만...
    그냥 "제살 깎아먹기"라고 좋은 한글로 표현해주심 좋겠네요.

    • 홍남 2010.04.19 09:41

      cannibalization은 콩글리쉬가 아니라 마케팅에서 흔히 사용되는 용어로 알고 있습니다만..

  • Favicon of https://www.elliud.net BlogIcon 의리형 2010.03.17 10:06 신고

    현기차의 독점은 과연 언제까지 계속 되려나요. 국내 기업들에 대해 인식이 안좋다보니 경쟁차들이 들어오기 시작하니까 좋은 차 내놓는 다는 소심한 생각만 하게 되네요. 대인배가 되어야 할텐데 ;ㅁ;

  • 아삼이 2010.03.17 12:38

    우리나라는 차를 타보게 하는게 아니라 꼭 그냥 보여 주더라구요....오죽하면 서있는 시간이 많으니 폼나는 차를 타라고 광고까지 하니...................
    기아는 부품 하나 하나 까지 아우디를 카피해서....나아지긴 하지만 아류로만 머물까 걱정되네요....

  • 행자 2010.03.17 12:57

    벤츠 e클 led는 그렇게 불법이라고 사용하지 못하게 해놓구선 인제 현기차에서 저렇게 떡하니 led 박아주셨으니 k5출시후는 정식 사용할수 있겠네요

  • 비달 2010.03.17 13:27

    겉보다 속이 꽉찬 차가 나오길 바랄뿐입니다.. 디자인은 겉모습일뿐 기본기와 내구성.. 합리적인 가격이 없다면. 그건 바가지일뿐이죠

  • Favicon of http://carof.tistory.com BlogIcon carofworld 2010.03.17 17:04

    스타일은 yf 보다 좋은 것 같네요..

    인테리어가 궁금해 집니다..

  • Favicon of http://dfa.gh BlogIcon 기아정신차려라 2010.03.17 18:09

    k7 차체하부 녹슨것도 문제지만 고객을 대하는 직원들 의식이 아주 소주 댓병먹고 주사부리는 수준이다. k5 뻔할듯..

  • 냐옹 2010.03.18 00:29

    기아에 있기엔 너무나 아까운 디자인...

  • Favicon of http://blog.naver.com/skywolf1976 BlogIcon 울푸 2010.03.18 02:09

    내구성이나 성능은 알수 없으니 논외, 디자인으로 본다면 감히 최고라고 말할 수 있겠습니다.
    와.. 이건 음.. 실제로 한번 봤으면 좋겠군요.

  • Favicon of http://365happy.tistory.com BlogIcon 해피데이 2010.03.18 22:02

    차라리 현대에서 생산되었다면 하는 아쉬움이...

  • 어제 본사람 2010.03.21 08:04

    어제 우연히 주차장에서 봤습니다...첨엔 앞모습 보고 k7인가 했는데...아무래도 아니길래...차 옆을 어슬렁거렸지요.ㅋ뒤에도 가봤는데..k7이라고 써있지도 않고해서..아~~이번에 나온다는 k5이군...하고 느꼈어여..
    대체로 디자인 자체로 본다면 ...가히 최고라고 생각됩니다. 아~~나도 저거 사고싶다..첨엔 외제차인줄 알았다..란 소리가 절로 나오더군요...^^

  • Favicon of http://www.unny.com BlogIcon montreal florist 2010.03.24 04:08

    다지인 정말 멋지네여, 한마디로 쭉 잘 빠졌네여. 이뻐여

  • ㅋㅋㅋ 2010.04.02 13:34

    디자인은 기아가 괜찮다....

    녹셔리에 싸구려 재질, 쿠킹호일 강판만 아니라면....

  • 윤하아범 2010.04.21 16:50

    좀 아쉽다.

    앞부분을 좀 더 두텁게 그리고 강한 이미지를 심는다면 좋을 듯 싶은데....

    왠지 모르게 답답한 느낌이 강하다

    옆 라인이나 뒤태는 좋다. 계속 저 앞 범퍼 이미지를 가지고 간다면 오래 못 갈 것 같다.

  • Favicon of http://www.girschson.de/behandlung/implantate-berlin BlogIcon implantate berlin 2011.05.05 20:13

    그것은 나를로 접대하고 매혹적인 당신이 여기 갖고 것과있는 사이버 공간에서 뭔가를 찾을 수 흔치 않은 일입니다.

    페이지가 사랑스러운입니다, 당신의 그래픽 훌륭한 있으며, 무엇보다, 당신이 당신이 말한 무슨과 관련된 소스를 사용합니다. 당신은

    , 백만에 확실히 멋진 일자리 있습니다!

  • Favicon of http://www.girschson.de/behandlung/professionelle-zahnreinigung-berlin BlogIcon Zahnreinigung Berlin 2011.05.06 20:14

    본 블로그에 처음 방문입니다. 우리는이 블로그와 같은 틈새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을 시작하고 있습니다. 귀하의 블로그에서 작동하도록 가치있는 정보를 제공합니다. 당신은 훌륭한 일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