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흥미꺼리/취재 뒷담화

美 JD파워 “랜드로버. 폭스바겐, 미니 초기품질 최악. 기아차도 품질 나빠”

미국 JD파워(J.D. POWER)는 미국차의 초기 품질이 수입차에 비해 우수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영국의 랜드로버, 일본의 미쓰비시, 독일의 폭스바겐 등이 문제 발생빈도가 가장 높았다고 했습니다. 국산차인 기아차의 초기 품질도 비교적 나쁜 것으로 조사됐다는군요.

미국 제품 평가 전문기관인 JD파워는 17일, 33개 주요 브랜드 차량을 구입한 미국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신차품질조사(IQS : Initial Quality Study)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JD파워측은 1999년부터 문제점을 조사한 결과 미국 브랜드 차량들의 초기 문제 발생 빈도가 지속적으로 줄어들어 2010년에는 100대당문제빈도(PP100)가 108이 됐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수입차는 문제 발생 빈도가 매년 감소하고는 있지만, 작년에는 100대당 문제 빈도가 106에서 109로 오히려 증가해 미국 브랜드보다 문제가 더 많아졌다고 했습니다.

수입차들의 문제 발생 빈도가 높아진 것은 주로 도요타와 폭스바겐 등 판매대수가 높은 브랜드들이 대량 리콜 등 문제를 일으키면서 전체 평균 초기 품질이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인 것으로 보입니다.

현대차는 지난해보다 3계단 내려앉은 7위를 기록해 전체 33개 브랜드 중 상위 21% 안에 들었습니다. 턱걸이로 업계 평균보다 나은 그룹에 속한 것입니다. 반면, 기아차는 33개 브랜드 중 26위를 차지해 초기품질이 비교적 나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GM대우가 생산한 소형차의 비중이 높은 브랜드인 시보레 역시 100대당 문제가 111건으로 업계 평균(100대당 109건)을 밑돌았습니다.

또, 국내서는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수입차인 아우디, 캐딜락, 닛산, BMW, 도요타, 스바루, 크라이슬러 등도 초기 품질이 업계 평균에 미치지 못했습니다. 특히 재규어, 미니, 폭스바겐, 미쓰비시, 랜드로버는 초기 품질이 크게 떨어져 최하위에 머물렀습니다.

안에서 새는 바가지 밖에서도 샌다더니, 옛말 틀린게 하나 없습니다. 이들 브랜드는 한국에서도 품질 문제를 많이 지적 당하지요.

초기 품질이 가장 우수한 브랜드는 4년째 포르쉐로(2009년에는 2위), 문제건수가 100대당 83건에 불과해 최하위인 랜드로버(100대당 170건의 문제)의 절반에도 미치지 않았습니다. 이어 어큐라(혼다의 고급브랜드), 메르세데스-벤츠, 렉서스, 포드 순으로 초기 품질이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차급별로 가장 우수한 평가를 받은 차량은 초소형차에서 `베르나`(현지명 엑센트), 소형 고급 스포츠카에서 볼보C70, 엔트리 고급차에서 메르세데스-벤츠C클래스, 고급 중형차에 렉서스GS, 중형 스포츠카에 포드머스탱, 대형 고급차 렉서스 LS460, 중형차에 혼다 어코드, 대형차에 포드 토러스 등이었습니다.

한편, JD파워의 신차품질조사는 구입 후 3개월이 지난 차량의 소유자를 대상으로 228개 품질 항목에 대해 문제 여부를 평가하는 조사입니다. 자동차 100대당 불만 건수를 점수화한 것인데요. 이번 조사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미국에서 판매된 차량을 대상으로 실시됐습니다.

올해는 가장 우수한 공장도 조사됐는데요. 차량을 생산한 공장을 놓고 보면 어떤 공장이 가장 우수한지를 알 수 있게 되지요

이번에는 의외로 남아공의 벤츠 공장이 전세계 공장 중 가장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 뒤로는 온타리오주의 도요타 공장, 유럽에서는 포르쉐를 생산하는 슈투트가르트 공장이 가장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아시아에서는 역시 일본 공장이 최고였구요.


미국 조사 결과 현대차의 초기품질이 좋아지고는 있는데, 이게 한국 생산 차종의 품질이 높아지는 것인지 해외 생산 차종의 품질이 높아지는 것인지는 잘 모르겠네요.

차를 잘 만드는 것도 중요하지만, 우수한 공장을 만들고 발전시키는 것이 그 못지 않게 중요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조사 결과라 하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aboutcar.co.kr BlogIcon 발빠른김기자 2010.06.25 15:52 신고

    이 글은 전에도 올렸던 것인데, 제가 실수로 다시 올렸던 글입니다. 글을 비공개로 바꾸자 의혹을 제기하신 분이 계셔서, 실수인데도 불구하고 다시 공개합니다. 의혹을 제기해주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다른 분들은 괜히 오해 하셨을지도 모르겠어요.

  • Favicon of http://slime.pe.kr BlogIcon 슬라임 2010.06.28 08:46

    포르쉐 공장은 은메달... 유럽이 노조가 강성이라...

  • Favicon of http://redzone.tistory.com BlogIcon 레드존 2010.06.28 15:40

    미국에 있다가 한국에 온 교민들의 경우 우리나라에 폭스바겐차가 많다고 해서 의아하게 생각합니다.

    미국에서의 폭스바겐 인지도가 현대보다 떨어집니다.(제타가 그나마 좀 선전해주긴 하지만)

    • Favicon of https://aboutcar.co.kr BlogIcon 발빠른김기자 2010.06.28 21:49 신고

      자동차는 특성상 현지 공장이 필수적인데, 폭스바겐은 미국 공장이 없으니까 그런게 아니겠어요?

      2011년부터 미국 전략모델을 미국내서 생산한다 하는데, 어찌될지는 두고 봐야겠지요. 개인적으로 폭스바겐 기술력이 다른 회사에 비해 뒤진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데 말이죠.

    • Favicon of http://redzone.tistory.com BlogIcon 레드존 2010.06.29 17:52

      기술력이라기 보다는 유럽인들이 선호하는 차량특성과 미국인들이 선호하는 차량특성이 맞지않아서 그렇다고 생각됩니다.

      발빠른김기자님께서도 폭스바겐차 타보셔서 아시겠지만 폭스바겐차 특히 골프는 장거리운전할때 상당히 피곤한 차량입니다. 와인딩 같은 도로에서는 최강이지만요.

      2011년부터 미국현지전략모델을 생산한다면 아마 미국형모델과 유럽형 모델을 분리해서 운영할거 같네요. 일본의 토요타나 혼다처럼요.

      그나마 폭스바겐 입장에서 다행인것은 미국인들이 점차 디젤차량에도 관심을 보이기 시작하고 있으며 중소형차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는점입니다.

      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이번에 발표된 제타가 미국시장을 겨냥한 모델이라고 생각되네요.

    • Favicon of https://aboutcar.co.kr BlogIcon 발빠른김기자 2010.06.29 19:03 신고

      아 레드존님 말씀도 일리 있네요.

      하지만 중국에서 폭스바겐 잘 팔리는걸 보면 그냥 이대로 미국에서 적극 판매하면 잘 될 것 같아요. 아무래도 세계 최대 자동차 회사라는 이름이 그냥 나온건 아닐거예요.

      지금의 폭스바겐은 미국시장에 소극적인게 사실이예요. 88년에 쫓겨나다시피 나왔거든요. 최근 페이톤도 잘 안됐죠. 지금쯤 이를 갈고 있을지도 몰라요. 내년부터 공장이 돌기 시작하면 어찌되든 답은 나올테지만, 잘 팔릴거라는건 거의 확실해보여요.

      그리고, 골프는 장거리 타면 좀 불편한가보죠? 내차보다는 훨씬 부드럽다고 생각했는데 말이죠.

  • Favicon of http://redzone.tistory.com BlogIcon 레드존 2010.06.29 20:10

    음 저는 320i는 모르겠고 320d M팩 들어간거 탔는데 320d가 골프보다 더 좋던데요^^; 승차감도 좋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