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흥미꺼리

(536)
포르쉐 중고차를 믿고 사는 방법...인증 중고차 센터 포르쉐 분당 센터에 다녀왔습니다.집이 역삼동이니 분당수서 고속도로를 타면 무척 금방 갑니다. 사실 대치 센터가 더 가깝기는 한데. 이곳은 서비스센터를 비롯해서 인증 중고차 센터까지 있으니 갈만합니다.밖에는 이런 앙증맞고 귀여운 포르쉐들이 줄지어 있었습니다.저 가운데 우리 대표님 포르쉐를 몰래 세워놨는데 (못찾으시겠지요?)아아, 앙증맞은 노란 카이맨!그런데 저는 저 헤드램프는 좀 제 취향은 아닌것 같네요. 80년대 도요타 MR2를 연상케해서요. 꼭 요런 느낌 같다는 말이죠.아아. 그렇지만 너무 예쁘긴 합니다.일단 4층으로 이동.이곳의 차들은 또 급이 다르네요. 앗 저것은 마지막 공랭식이라는 포르쉐 993?맞군요!주인만 잘만나면 엄청난 가격에 팔릴텐데. 어쨌건 상태는 믿어지지 않는 정도로 좋고. 구입할 생각..
타이어 뜨거워지면 공기압은 얼마나 변하나 지난달 현대차가 신형 쏘나타(LF)의 시승행사를 하면서 공기압을 지나치게 많이 넣는 꼼수를 부렸다고 글을 쓴 적이 있었습니다. 관련 링크: [기자수첩] 현대차 시승행사, 이번엔 '타이어 공기압 꼼수' 규정 공기압이 34인데 이날 타이어 공기압 측정기 정보를 보니 공기압이 43으로 엄청나게 높더라는 글이었습니다. 저희가 탄차는 40~42 정도로 그보다는 조금 낮았습니다만 대부분 차들이 대략 41을 넘었습니다. 물론 공기압을 조금 더 넣는 것은 어디까지나 운전자의 재량이고 취향에 따라 더 넣을 수도 있지요. 더구나 요즘 연비가 하도 중요하다 보니 상당수 운전자가 공기를 더 넣고 주행하는 일이 있습니다. 하지만 제조사에서 시승을 할때는 정해진 규정 공기압 대로 넣고 제공해야 차의 승차감이나 연비를 파악할 수 ..
현대차 정체불명 SUV 위장막 사진…싼타페 후속? 현대차 로고가 붙은 휠임을 보면 현대차임은 분명하구요.3열시트까지 장착된 모델인걸 보면 투싼 급은 아니고 싼타페급이긴 합니다.그러나 싼타페가 나온지 불과 2년 남짓 됐으니 페이스리프트 시기는 아니구요.그렇다고 맥스크루즈라기에도 맥스크루즈는 불과 1년 됐으니 더욱 아니고.그러면 이 차는 대체 뭘까요.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SUV임은 분명하고,수출전용 모델일 가능성도 있을 것 같고,혹시 기아차에서 쏘렌토가 나와 싼타페가 팔리지 않을것을 우려해서 연식변경을 비교적 크게 해놓은게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저는 이 차가 무엇인지 모르겠는데, 혹시 여러분들은 아시나요?
신형 쏘나타(LF)를 보니 (1) - 뼈대에서 꽤 많은게 보인다 아시다시피 최근 신형 쏘나타가 공개됐습니다.지난 제네시스와 마찬가지로 뼈대(화이트바디=Body In White=BIW)를 자랑스레 선보인 점이 주목할 만 합니다. 그동안 뼈대구조를 알고 싶어도 알지 못했는데, 이렇게 속속들이 보여주니 좀 더 신뢰가 갑니다.그런데 막연히 아 BIW(뼈대)가 전시돼 있구나 이렇게 끝내선 안되고, 뭐가 어떻게 다르고 주목할만한 점은 어떤게 있는지를 저도 잘은 모르지만 아는데까지 전달해보도록 하겠습니다.아래는 신형 쏘나타의 화이트바디입니다. 차체가 벽에 매달려있는데 보시기 편하라고 제가 사진을 돌렸습니다.화이트바디 형상은 이전 차들에 비해서 굴곡이 더 많고 보강재를 많이 덧대는 방식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초장력강판을 쓰는 방식보다는 보강재를 많이 보태는 방식으로 구성돼 있는데,..
[동영상]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스스로 운전하는 기능 써보니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에 스스로 운전하는 기능이 있다는걸 알고 계시나요?어떤 기능인지 해봤습니다. 아주 대단한 기능이긴 한데, 완벽한 단계는 아니었습니다.어떤 기능인지 직접 살펴보시죠. 1) 시내에서 주행해봅니다. 2) 물론 고속도로에서도 잘 작동합니다.차선을 이탈하면 핸들 진동과 핸들 기울어짐으로 막고,중앙선을 이탈하면 한쪽 브레이크를 통해서 차체를 휙 돌려줍니다.멋진 자동차죠.
아이폰5의 HDR이 무엇인가를 보여주는 한장의 사진 HDR이 무엇인지 궁금해하는 자가 많다고 들었습니다.저런 쯔쯔쯔.그러면 아래를 보거라.아래는 그냥 아이폰5 사진HDR이 작동하면 이렇게.이렇게 되면 그냥 아이폰5 사진HDR이 되면 이런 사진.본래 HDR이란 다이내믹레인지(계조 범위)를 높이는 기법을 말하는데, 하나의 이미지 센서가 아주 어두운부분부터 아주 밝은 부분까지 전부 커버할 수 없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중간 영역에 집중하게 되는데, 그러니 같은 사진을 어둡게 노출해서 한번 밝게 노출해서 한번 더. 잽싸게 두가지 노출로 찍어 두장을 합성해 만드는 사진입니다. 똑같은 사진을 두번 찍었어야 했는데, 요즘은 이미지 프로세싱 기술이 좋아져 앞서 찍은 사진과 나중 사진이 좀 달라도 알아서 합성됩니다.그런데 요즘 일부 카메라는 계조가 조금 넓은편인 RAW 이미..
[사진일기] 시트로엥 C4 피카소 출시행사장 어제는 푸조시트로엥 공식수입원 한불모터스가 시트로엥 C4 피카소를 국내 출시했습니다.아마 이름에서는 어떤 차인지 전혀 감이 안오실텐데. 이 차는 MPV면서도 마치 MPV가 아닌 것 같이 만들어진 재미있는 차입니다.무척 화려하고 재미있어서 사소한 불만은 그대로 덮여버리는 그런차죠. 시트로엥은 최근 프랑스 자동차들의 도전적인 이미지를 보여주는데요. 이번 차도 역시 놀라운 디자인입니다.이 차의 시승기는[시승기] 시트로엥 그랜드 C4 피카소, 별에서 온 그대이렇게 미리 써놨으니 혹시 관심 있으신 분들은 보시면 됩니다.저는 출시행사장 다녀와서 찍은 사진들을 공유? 하려고 글을 올립니다.일단 시트로엥 C4 피카소는 3열시트까지 있어서 7명이 탈 수 있는데요.차에 신기한 기능이 너무 많아서 한번 소개글을 올려야 할 ..
美도 주목한 '현대차, 신형 쏘나타 연비 오류 사과문' 어제 현대차 쏘나타의 연비 관련해 오류가 있었고 이를 정정했다는 내용은 아마 익히 들으셨을겁니다. 기자들을 대상으로 한 사전 발표에서 신형 쏘나타의 연비가 12.6km/l로 '국내서 가장 우수한 연비'라고 자랑했는데, 에너지관리공단에서 측정한 결과 이보다 4% 정도 낮은 수치가 나오는 상황이어서 정정했다는 내용입니다.여기에는 뒷 얘기들이 있으니 몇가지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로이터 통신이 보도증권정보 전문 업체인 로이터통신 미국판은 '현대차가 연비 관련 소송에 휩싸인데 이어 신형 쏘나타의 연비에 대해 잘못된 정보를 기자들에게 제공해 신뢰도를 더욱 약화시켰다'고 보도했습니다. 로이터를 받아 쓰는, 예를들면 Autoblog 같은 매체도 역시 비슷한 내용을 적었습니다. - 에너지 관리공단이 왜 다시 측정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