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1928)
캐논 G1X M2 vs 소니 RX100M2 (1)…둘다 구입하다 캐논과 소니...한때 카메라 분야에선 상대가 안되는 기업이었는데요. 디지털카메라 시장으로 이전하면서 90년대 중반 소니가 새로운 시장을 만드는가 싶더니 2000년 초반 카메라의 전통적 강호인 캐논이 디지털 SLR 시장을 열면서 시장을 거의 독식해버렸죠. 그런데 제가 잠시 카메라에 관심을 갖지 않는 동안 소니 카메라가 너무 많이 발전해서 캐논을 앞질러 버렸군요. 특히 소니의 똑딱이 카메라인 RX100은 작은 바디 사이즈에도 불구하고 1인치의 CCD를 이용해 좀 더 좋은 화질과 좀 더 높은 아웃포커싱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인기를 끌었습니다. 캐논이 여러가지 카메라를 내놓고 있고 특히 SLR에서는 크기를 최소화 시킨 여러 카메라를 내놓았지만 똑딱이 분야에서 이런 하이엔드 디카를 내놓지 못했던 것이 사실인데요. ..
도시바 CANVIO 2TB 외장하드를 구입했습니다 네, 오늘도 뭔가 구입을 했지요. 도시바의 2TB 외장하드입니다. 하드에는 포고 플러그(pogoplug) 소프트웨어가 들어있어서 백업하고 공유할 수 있다고 선전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그렇게 사용하느냐, 그렇게 사용할리는 거의 없습니다. 왜냐면 외장하드라는게 항상 들고다니기 위해 만들어진거지 집에 두고 원격에서 공유해서 사용할게 아니기 때문이지요. 어쨌건 중요한건 가격대비 용량. 이 제품은 USB 3.0을 지원하는 외장하드 중 가장 저렴한 축에 속하는 것으로2TB의 가격이 13만원에 불과합니다. 경쟁모델인 시게이트가 2TB에 19만5천원을 하는것에 비하면, 심지어 국산 브랜드인 (하드디스크는 뭘 쓰는지 알 수 없는) ipTIME제품도 1.5테라가 13만원인걸 감안하면 ipTIME보다도 싼 셈이죠. 어쩌다 ..
2014 베이징모터쇼(2)…놀라운 신차들 어떤게 있나 이번에 올리는 사진은 모두 저희가 직접 찍은 사진인데요. 새로 나온 차가 너무 많아서 전부 다룰 수가 없습니다. 중요한 자동차들 몇개만 추렸는데도 스크롤의 압박이 상당하겠네요. 신차들을 소개하기 전에 우선 취재하는 어려움을 토로해야겠습니다. 2014 베이징모터쇼를 가는 길에 대해서 말입니다. 우리가 설날이나 추석때 귀성길에 한번씩 겪는 수준의 교통 체증을 이곳 사람들은 매일 겪습니다. 한두시간 정도 그냥 길에 서있는게 비일비재합니다. 요즘 유행어처럼 '미개하다'고 비웃을 일이 아닙니다. 말 그대로 자동차 판매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중국은 우리와는 스케일이 다릅니다. 우리나라 전체에 존재하는 자동차만큼의 물량이 중국에선 매년 팔려나갑니다. 정부가 예측해 16차선 도로를 만들어봐야 그보..
2014 베이징모터쇼 현장(1)…만만히 봐선 안되는 시장 모터그래프는 오늘도 출장. 이번에는 중국 베이징모터쇼에 나와있습니다. 당연히 도로는 지옥같이 막히고, 신호등은 무의미하게 차들이 엇갈리는데다 모터쇼에는 '프레스데이'라는 말이 무색하게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모두 구경하느라 바글거립니다. 이번에는 베이징 모터쇼에 나온 신차 소개에 앞서 중국 시장에 대해서 먼저 짚고 넘어가겠습니다. 얘기가 길어질까 좀 우려가 되는데, 한번 읽어주시면 신차들 소개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사실 그동안 세계 5대 모터쇼라면 디트로이트-제네바-도쿄-프랑크푸르트-파리 모터쇼를 얘기하는 경우가 많았는데요. 요즘은 세계 5대 모터쇼라는 말 자체를 쓰지 않을 뿐더러, 디트로이트나 제네바를 5대 모터쇼라고 하기는 좀 민망하기도 합니다. 규모도 예전처럼 대단치 않은데다 세계적인 신차가 ..
[영상 시승기] 신형 미니(3세대) 시승기…일단 타보니 이미 많은 시승기가 올라왔지만 저도 같은 날 신형 미니(3세대)를 시승했습니다 놀라운건 BMW 수준의 실내 품질. 주행 감각도 가볍고 가뿐한데다 이전 미니의 즐거움은 잃어버리지 않은 점이 매력적입니다. 그런데 이상한 점은 쿠퍼S와 쿠퍼 중에 오히려 쿠퍼가 주행 감각이 더 좋았다는 점입니다. 물론 한번 탄거고, 시승차의 문제가 있을지도 모르니 한번 더 시승해보고 정확히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다만 이번 미니를 타면서 아쉬운건 미니 특유의 느낌이 점차 희석 되고 있다는 점입니다. 그래서 아쉬움을 안고 기존 오리지날 미니 시승기도 올려봅니다. 이 차는 굉장히 오래된 차로 보이지만 정확한 연식은 알기 어렵고,오토매틱이 달려있는 차로, 그렇게까지 오래된건 아닌 것 같습니다.
현대차 정체불명 SUV 위장막 사진…싼타페 후속? 현대차 로고가 붙은 휠임을 보면 현대차임은 분명하구요. 3열시트까지 장착된 모델인걸 보면 투싼 급은 아니고 싼타페급이긴 합니다. 그러나 싼타페가 나온지 불과 2년 남짓 됐으니 페이스리프트 시기는 아니구요. 그렇다고 맥스크루즈라기에도 맥스크루즈는 불과 1년 됐으니 더욱 아니고. 그러면 이 차는 대체 뭘까요.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SUV임은 분명하고,수출전용 모델일 가능성도 있을 것 같고, 혹시 기아차에서 쏘렌토가 나와 싼타페가 팔리지 않을것을 우려해서 연식변경을 비교적 크게 해놓은게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 저는 이 차가 무엇인지 모르겠는데, 혹시 여러분들은 아시나요?
흙을 돈주고 사다니...신기한 유아용 모래 TV에서 광고도 하고, 얼마전 추사랑이가 갖고 놀기도 해서 유명해졌다는 그 물건인데요. 사모님이 무슨 유아박람회 같은데 가셔서 사가지고 오셨습니다. 이거 꿀신기합니다. 가격은 무려 5만8천원인가 얼마인가 합니다. 고무 찰흙같은 느낌일것 같아서 영 불안했는데여러 색들 중 이런색을 선택해선지 좀 낫습니다. 그리고 7000원이라던가에 이런 틀을 파네요 합쳐보면 이렇게... 흙은 이런 느낌입니다. 약간 찰흙 비슷하면서 모래 비슷하기도 해서 아주 특이한 느낌입니다. 고무찰흙 같을 줄 알고 '뭐 저딴걸 모래라고 팔아'라고 욕했는데 실제로 보니 꽤 모래 같습니다. 아니 실제로 모래죠. 모래에 오일류를 넣어서 점성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점성은 왜 필요하냐면 점성이 없는 모래는 사방 팔방으로 흩어지기 때문입니다. 이 모..
신형 쏘나타(LF)를 보니 (1) - 뼈대에서 꽤 많은게 보인다 아시다시피 최근 신형 쏘나타가 공개됐습니다. 지난 제네시스와 마찬가지로 뼈대(화이트바디=Body In White=BIW)를 자랑스레 선보인 점이 주목할 만 합니다. 그동안 뼈대구조를 알고 싶어도 알지 못했는데, 이렇게 속속들이 보여주니 좀 더 신뢰가 갑니다. 그런데 막연히 아 BIW(뼈대)가 전시돼 있구나 이렇게 끝내선 안되고, 뭐가 어떻게 다르고 주목할만한 점은 어떤게 있는지를 저도 잘은 모르지만 아는데까지 전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아래는 신형 쏘나타의 화이트바디입니다. 차체가 벽에 매달려있는데 보시기 편하라고 제가 사진을 돌렸습니다. 화이트바디 형상은 이전 차들에 비해서 굴곡이 더 많고 보강재를 많이 덧대는 방식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초장력강판을 쓰는 방식보다는 보강재를 많이 보태는 방식으로 구성돼..